착각도 사용하시는 하나님

2021.12.14 | 욥기 34장 1 - 20절이선기 목사


욥기 34장


엘리후가 말하여 이르되

지혜 있는 자들아 내 말을 들으며 지식 있는 자들아 내게 귀를 기울이라

입이 음식물의 맛을 분별함 같이 귀가 말을 분별하나니

우리가 정의를 가려내고 무엇이 선한가 우리끼리 알아보자

욥이 말하기를 내가 의로우나 하나님이 내 의를 부인하셨고

내가 정당함에도 거짓말쟁이라 하였고 나는 허물이 없으나 화살로 상처를 입었노라 하니

어떤 사람이 욥과 같으랴 욥이 비방하기를 물마시듯 하며

악한 일을 하는 자들과 한패가 되어 악인과 함께 다니면서

이르기를 사람이 하나님을 기뻐하나 무익하다 하는구나

그러므로 너희 총명한 자들아 내 말을 들으라 하나님은 악을 행하지 아니하시며 전능자는 결코 불의를 행하지 아니하시고

사람의 행위를 따라 갚으사 각각 그의 행위대로 받게 하시나니

진실로 하나님은 악을 행하지 아니하시며 전능자는 공의를 굽히지 아니하시느니라

누가 땅을 그에게 맡겼느냐 누가 온 세상을 그에게 맡겼느냐

그가 만일 뜻을 정하시고 그의 영과 목숨을 거두실진대

모든 육체가 다 함께 죽으며 사람은 흙으로 돌아가리라

만일 네가 총명이 있거든 이것을 들으며 내 말소리에 귀를 기울이라

정의를 미워하시는 이시라면 어찌 그대를 다스리시겠느냐 의롭고 전능하신 이를 그대가 정죄하겠느냐

그는 왕에게라도 무용지물이라 하시며 지도자들에게라도 악하다 하시며

고관을 외모로 대하지 아니하시며 가난한 자들 앞에서 부자의 낯을 세워주지 아니하시나니 이는 그들이 다 그의 손으로 지으신 바가 됨이라

그들은 한밤중에 순식간에 죽나니 백성은 떨며 사라지고 세력 있는 자도 사람의 손을 빌리지 않고 제거함을 당하느니라